• 서울
    Y
    9℃
    미세먼지 보통
  • 경기
    Y
    9℃
    미세먼지 보통
  • 인천
    B
    10℃
    미세먼지 보통
  • 광주
    Y
    12℃
    미세먼지 보통
  • 대전
    Y
    11℃
    미세먼지 보통
  • 대구
    B
    12℃
    미세먼지 보통
  • 울산
    Y
    13℃
    미세먼지 보통
  • 부산
    B
    14℃
    미세먼지 보통
  • 강원
    B
    7℃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10℃
    미세먼지 보통
  • 충남
    Y
    11℃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12℃
    미세먼지 보통
  • 전남
    R
    11℃
    미세먼지 보통
  • 경북
    B
    12℃
    미세먼지 보통
  • 경남
    Y
    13℃
    미세먼지 보통
  • 제주
    H
    13℃
    미세먼지 보통
  • 세종
    B
    12℃
    미세먼지 보통
최종편집2022-12-09 15:17 (금) 기사제보 구독신청
김진표 국회의장, 美 연방 하원 대표단에 “IRA 수정·보완 필요”
김진표 국회의장, 美 연방 하원 대표단에 “IRA 수정·보완 필요”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2.09.05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 의장, 미국 연방 하원 대표단 접견…한국 전기차 업체 피해 방지 요청
군사·외교 분야 교류·협력 채널 정례화, 2030 부산세계엑스포 유치 지지 당부
김진표 국회의장이 5일 국회 전겹실에서 미국 연방 하원 대표단을 만났다.<국회>

[인사이트코리아=김동수 기자] 김진표 국회의장은 5일 오후 국회 접견실에서 미국 연방 하원 대표단을 만나 ‘인플레이션 감축법(IRA)'과 관련해 한국 전기차 업체에 대한 피해 방지를 요청했다. 또 양국 의회 군사·외교위원회 간 교류 정례화를 제안하는 한편 2030부산세계엑스포 지지도 요청했다.

이번 하원 대표단은 김 의장 취임 이후 펠로시 의장을 포함해 세 번째 맞이하는 미국 의회 초당적 공식 대표단(CODEL)이다. 김 의장은 바이든 대통령이 최근 서명한 IRA로 한국 전기차 기업들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관심과 협조를 부탁했다.

김 의장은 “현대차 등 한국 대기업이 보조금을 받지 못해 주가가 크게 하락하는 경우 한미정상회담 당시 바이든 대통령에게 약속한 대규모 대미 투자가 지연될 수 있다”며 “한미FTA에 따르면 양국은 통상 측면에서 최혜국 대우를 하도록 돼 있고 경제동맹·가치동맹으로 발전하기 위해서도 IRA에 대한 수정·보완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현대차·기아는 현재 북미지역에 전기차 생산공장이 없어 조지아주(州) 공장이 완공되는 2025년까지 IRA에 따른 보조금 혜택을 받을 수 없다. 이로 인해 연간 6000억원의 손실이 예상된다.

군사·외교 분야 협력 채널 정례화…부산세계엑스포 유치 지지 당부

김 의장은 양국 의회의 군사·외교 분야 의원 간 교류·협력 채널 정례화도 제안했다. 김 의장은 “안보 여건이 수시로 변하고 있고 북한·러시아·중국에 의해 다양한 형태의 안보 환경이 만들어질 수 있다”며 “양국 국방·외교위원회 소속 의원들이 서로 교류·협력하는 채널을 정례화해 운영하자”고 제안했다.

2030 부산세계엑스포 유치에 대한 지지도 당부했다. 김 의장은 “부산엑스포의 주제는 ‘환경, 나눔과 공영, 미래를 위한 기술’ 등으로 ‘건강한 사람들, 건강한 지구’라는 2027·28 미네소타 박람회의 주제와 일맥상통한다”며 “미국 정부가 2030 부산세계엑스포 유치를 지지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달라”고 당부했다.

김 의장은 한미동맹에 대해 “과거 70년간 한미동맹은 한반도뿐만 아니라 전 세계 평화와 번영의 핵심축 역할을 해왔고 이제는 포괄적 글로벌 전략 동맹으로서 미래의 전략적 환경을 좌우할 경제, 과학·기술 분야 등으로 협력 범위를 확대하고 있다”고 평가하면서 “지난 8월 초 펠로시 의장과 한미동맹이 포괄적 글로벌 전략 동맹으로 발전하기 위한 의회 차원의 협력 방안을 논의하면서 양국 의회가 ‘한미동맹 70주년 결의안’을 채택하기로 합의했다”고 말했다.

이에 미국 대표단장 격인 머피 의원은 “한미동맹처럼 강력하고 역사적인 동맹은 거의 찾아보기 힘들다”며 “앞으로도 안보 관계, 공급망 안정, 투자 등 다양한 분야에서 관계를 강화하자”고 화답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