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R
    25℃
    미세먼지 좋음
  • 경기
    R
    28℃
    미세먼지 좋음
  • 인천
    R
    24℃
    미세먼지 좋음
  • 광주
    Y
    32℃
    미세먼지 좋음
  • 대전
    H
    29℃
    미세먼지 좋음
  • 대구
    H
    32℃
    미세먼지 좋음
  • 울산
    H
    31℃
    미세먼지 좋음
  • 부산
    H
    31℃
    미세먼지 좋음
  • 강원
    R
    25℃
    미세먼지 좋음
  • 충북
    H
    28℃
    미세먼지 좋음
  • 충남
    H
    28℃
    미세먼지 좋음
  • 전북
    H
    32℃
    미세먼지 좋음
  • 전남
    Y
    31℃
    미세먼지 좋음
  • 경북
    H
    32℃
    미세먼지 좋음
  • 경남
    H
    32℃
    미세먼지 좋음
  • 제주
    B
    34℃
    미세먼지 좋음
  • 세종
    H
    30℃
    미세먼지 좋음
최종편집2022-08-09 14:18 (화) 기사제보 구독신청
현대오일뱅크, 정유사 최초 초소형전기차 판매중개사업 진출
현대오일뱅크, 정유사 최초 초소형전기차 판매중개사업 진출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2.06.20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향후 전국 직영주유소로 확대…온라인 판매중개사업도 검토
현대오일뱅크 직영 서초제일주유소에 전시된 초소형전기차 ‘쎄보C’.<현대오일뱅크>

[인사이트코리아=김동수 기자] 현대오일뱅크(대표 주영민)는 정유사 최초로 초소형전기차 판매중개사업에 진출한다고 20일 밝혔다.

현대오일뱅크는 국내 1위 초소형전기차 제조사인 쎄보모빌리티와 제휴해 주유소에 초소형전기차 ‘쎄보C’를 전시·판매한다. 주유소에 전시된 차량은 누구나 자유롭게 둘러보고 탑승해 볼 수 있다. 쎄보C는 완충 시 약 75㎞의 주행이 가능한 2인용 전기다. 국내 초소형 승용차 부문 점유율 1위 모델이기도 하다.

2021년 국내 신규 판매 전기차 약 10만대 중 초소형전기차 비중은 1% 정도인 약 1200대에 불과하지만 향후 관련 시장이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실제 교통정체가 심하고 주차 공간이 협소한 도심을 중심으로 개인 고객 수요가 증가하고 있고 최근에는 유통업체의 배송 차량, 지자체 관용 차량, 도심 관광 차량 등 활용도가 높아지고 있다.

이런 가운데 현대오일뱅크는 아직 초기 단계인 초소형전기차 시장에 선제적으로 진출해 판매채널을 선점한다는 전략이다. 이번에 도입한 사업모델은 주유소 유휴공간을 차량 전시 공간으로 제공하고 판매 실적에 따라 수수료를 받는 중개 방식이다. 직영주유소의 운영인이 고객 상담과 매매계약서 체결 등 차량 판매 대리인 역할을 수행한다.

현대오일뱅크 관계자는 “우선 서울, 울산, 인천 등 전국 5개 직영주유소에서 사업을 시작했다”며 “향후 전국 직영주유소를 대상으로 사업장을 확대할 예정이고 온라인 판매중개사업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