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R
    25℃
    미세먼지 좋음
  • 경기
    R
    28℃
    미세먼지 좋음
  • 인천
    R
    24℃
    미세먼지 좋음
  • 광주
    Y
    32℃
    미세먼지 좋음
  • 대전
    H
    29℃
    미세먼지 좋음
  • 대구
    H
    32℃
    미세먼지 좋음
  • 울산
    H
    31℃
    미세먼지 좋음
  • 부산
    H
    31℃
    미세먼지 좋음
  • 강원
    R
    25℃
    미세먼지 좋음
  • 충북
    H
    28℃
    미세먼지 좋음
  • 충남
    H
    28℃
    미세먼지 좋음
  • 전북
    H
    32℃
    미세먼지 좋음
  • 전남
    Y
    31℃
    미세먼지 좋음
  • 경북
    H
    32℃
    미세먼지 좋음
  • 경남
    H
    32℃
    미세먼지 좋음
  • 제주
    B
    34℃
    미세먼지 좋음
  • 세종
    H
    30℃
    미세먼지 좋음
최종편집2022-08-09 13:40 (화) 기사제보 구독신청
오뚜기, 콩단백으로 만든 ‘언튜나 식물성 바질 참치’ 출시
오뚜기, 콩단백으로 만든 ‘언튜나 식물성 바질 참치’ 출시
  • 이숙영 기자
  • 승인 2022.06.17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뚜기 UNTUNA 식물성 바질 참치.
오뚜기가 ‘언튜나 식물성 바질 참치‘를 출시했다.<오뚜기>

[인사이트코리아=이숙영 기자] 오뚜기가 식물성 원료인 콩단백으로 만든 ‘언튜나(UNTUNA) 식물성 바질 참치’를 출시했다.

최근 건강, 환경, 동물복지 등을 중시하는 ‘가치소비’ 트렌드가 확산되면서 식물성 단백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지난 1월 한국해양수산개발원(KMI) 수산업관측센터가 성인 남녀 12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응답자들이 생각하는 건강한 단백질 식품으로 ‘식물성 단백질(54.5%)’이 1위를 차지했다. 

오뚜기는 이 같은 수요를 겨냥해 동물성 원료를 사용하지 않은 ‘언튜나 식물성 바질 참치’를 출시해 대체 수산물 시장에 첫 발을 내디뎠다.

신제품은 오뚜기의 사내 스타트업 ‘언피스크(UNFISK109)’와 오뚜기, 오뚜기SF 등의 협업을 통해 탄생했다. 대두단백을 가공하고 기름을 카놀라유로 바꾸는 등 100% 식물성 성분을 사용해 동물성 원료를 일체 사용하지 않으면서도 참치의 맛과 식감을 그대로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오뚜기에 따르면 기존 참치 통조림 제품 대비 열량을 50%, 나트륨 함량을 10%가량 낮춰 부담 없이 즐길 수 있으며, 유통기한이 긴 통조림 형태로 출시돼 보관 및 휴대가 용이한 것도 장점이다. 담백하고 고소한 맛에 바질향이 어우러져 카나페, 샌드위치, 샐러드, 김밥 등 다양한 요리에도 잘 어울린다.

언튜나 식물성 바질 참치는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텀블벅을 통해 오는 6월 21일 최초 공개된다. 이번 펀딩은 7월 16일까지 진행되며. 해당 기간에는 동물성 원료를 사용하지 않는 마요네스인 ‘오뚜기 담백한 소이마요’와 함께 구성된 묶음 상품을 최대 41% 할인가에 구매할 수 있다. 펀딩 종료 이후에는 오뚜기몰,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등 다양한 온라인 채널을 통해 구입 가능하다.

오뚜기 관계자는 “개인의 건강은 물론 환경, 윤리적 가치를 고려하는 소비자가 늘면서 대체 식품 시장은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며 “앞으로도 미래 먹거리에 대한 고민을 바탕으로 다양한 대체 식품을 발굴해 지속가능한 식문화 조성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