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B
    12℃
    미세먼지 보통
  • 경기
    B
    13℃
    미세먼지 보통
  • 인천
    B
    13℃
    미세먼지 보통
  • 광주
    B
    8℃
    미세먼지 보통
  • 대전
    B
    9℃
    미세먼지 보통
  • 대구
    B
    12℃
    미세먼지 보통
  • 울산
    B
    14℃
    미세먼지 보통
  • 부산
    B
    13℃
    미세먼지 보통
  • 강원
    B
    9℃
    미세먼지 보통
  • 충북
    B
    10℃
    미세먼지 보통
  • 충남
    B
    7℃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12℃
    미세먼지 보통
  • 전남
    B
    11℃
    미세먼지 보통
  • 경북
    B
    11℃
    미세먼지 보통
  • 경남
    B
    11℃
    미세먼지 보통
  • 제주
    B
    12℃
    미세먼지 보통
  • 세종
    B
    8℃
    미세먼지 보통
최종편집2022-05-16 20:02 (월) 기사제보 구독신청
정관장 “오늘 구매하면 당일배송”…설 앞두고 ‘당일신청‧당일배송’ 서비스
정관장 “오늘 구매하면 당일배송”…설 앞두고 ‘당일신청‧당일배송’ 서비스
  • 이기동 기자
  • 승인 2022.01.24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까지 한시적 시행…결제 즉시 직접 또는 퀵서비스 통해 실시간 배송

[인사이트코리아=이기동 기자] KGC인삼공사가 설을 앞두고 29일(토)까지 정관장 제품을 구매하면 당일 배송하는 ‘당일신청‧당일배송’ 서비스를 시행한다.

24일 KGC인삼공사에 따르면 ‘당일신청·당일배송’은 일반택배 마감 후에도 선물을 바로 받아 볼 수 있는 서비스로 결제 즉시 가까운 정관장 매장에서 직접 또는 퀵서비스를 통해 실시간으로 배송된다. 정관장 매장에서 배송 가능한 제품과 지역을 확인해 29일 정오까지 신청할 수 있고 20만원 이상 구매한 고객에게는 무료로 제공된다.

정관장은 빠른 배송 수요가 늘어나 전국 800여개 매장을 기반으로 ‘당일신청·당일배송’ 서비스를 작년 추석대비 하루 빨리 진행해 소비자 니즈를 충족하겠다는 설명이다.

KGC인삼공사가 설을 앞두고 29일까지 정관장 제품을 구매하면 당일 배송하는 ‘당일신청‧당일배송’ 서비스를 시행한다.KGC인삼공사
KGC인삼공사가 설을 앞두고 29일까지 정관장 제품을 구매하면 당일 배송하는 ‘당일신청‧당일배송’ 서비스를 시행한다.<KGC인삼공사>

정관장 본 프로모션 비롯 ‘정몰’ 12종 쿠폰 혜택도 제공

선물을 직접 들고 다니기 힘들거나 배송처의 정확한 주소를 모른다면 ‘매장픽업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정관장 직영 온라인몰 ‘정관장몰(정몰)’에서 제품을 주문해 SMS 제품 교환권을 수령하고 원하는 시간대 원하는 정관장 매장에서 제품 픽업이 가능하다.

안전하고 빠른 배송 서비스에 더해 ‘정관장’ 본 프로모션을 비롯해 ‘매장픽업’, ‘특별포장’ 등 ‘정관장몰’의 12종 쇼핑지원 쿠폰 혜택까지 누릴 수 있어 실속있게 선물을 준비할 수 있다.

이밖에도 베스트 건강부문 1위에 오르는 등 인기를 끌고 있는 ‘카카오톡 선물하기’로 정관장 선물을 주는 사람과 받는 사람의 여건에 맞게 활용이 가능하다.

이홍규 KGC인삼공사 마케팅실장은 “새해 건강을 기원하는 마음을 전하는 소비자가 늘면서 ‘정관장 홍삼’이 설명절 선물로 인기가 높다”며 “택배마감 등으로 선물 준비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게 시간과 공간의 개념을 넘어선 다양한 서비스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한편 KGC인삼공사는 설 시즌을 맞아 ‘올 설엔 서로의 응원이 되어주세요’ 프로모션을 오는 2월 3일까지 진행한다. ‘새해, 새 시작을 응원하는 마음을 담아’ 컨셉으로 가족과 지인에게 선물하기 좋은 19종의 ‘다보록’ 선물세트, ‘홍삼정 에브리타임’, ‘홍삼톤’, ‘화애락’, ‘홍천웅’, ‘홍이장군’, ‘아이패스’, ‘천녹’, ‘황진단’ 등의 인기제품에 다양한 구매 혜택을 제공한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