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H
    19℃
    미세먼지 보통
  • 경기
    H
    19℃
    미세먼지 보통
  • 인천
    R
    19℃
    미세먼지 보통
  • 광주
    B
    17℃
    미세먼지 보통
  • 대전
    B
    20℃
    미세먼지 보통
  • 대구
    B
    19℃
    미세먼지 보통
  • 울산
    B
    21℃
    미세먼지 보통
  • 부산
    B
    20℃
    미세먼지 보통
  • 강원
    Y
    15℃
    미세먼지 보통
  • 충북
    B
    20℃
    미세먼지 보통
  • 충남
    B
    18℃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20℃
    미세먼지 보통
  • 전남
    B
    19℃
    미세먼지 보통
  • 경북
    B
    미세먼지 보통
  • 경남
    B
    18℃
    미세먼지 보통
  • 제주
    B
    22℃
    미세먼지 보통
  • 세종
    B
    19℃
    미세먼지 보통
최종편집2022-05-17 23:20 (화) 기사제보 구독신청
현대엔지니어링, 우즈베키스탄서 3조원 규모 GTL 플랜트 준공
현대엔지니어링, 우즈베키스탄서 3조원 규모 GTL 플랜트 준공
  • 이하영 기자
  • 승인 2021.12.29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연가스 가공해 디젤‧나프타 등 고부가가치 석유제품 생산
현대엔지니어링 ‘우즈베키스탄 GTL 플랜트’ 전경.<현대엔지니어링>

[인사이트코리아=이하영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이 우즈베키스탄에서 총 26억2000만 달러(한화 약 3조1000억원) 규모의 GTL(Gas-to-Liquid) 플랜트를 준공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 25일 샤브카트 미르지요예프 우즈베키스탄 대통령, 압둘라 아리포프 총리, 알리셰르 술타노프 에너지장관 등 우즈베키스탄 정부 고위인사와 김창학 현대엔지니어링 대표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우즈베키스탄 GTL 플랜트’ 준공식을 가졌다고 28일 밝혔다.

이 프로젝트는 현대엔지니어링이 우즈베키스탄 국영석유가스회사 등이 참여한 SPC(특수목적법인) ‘올틴 욜 GTL(Oltin Yo’L GTL)’로부터 수주했다. 전 세계 GTL 플랜트 중 여섯 번째 준공이다.

‘우즈베키스탄 GTL 플랜트’는 우즈베키스탄 수도 타슈켄트에서 남서쪽으로 약 400km 떨어진 카쉬카다르야주에 천연가스를 가공해 연간 디젤 67만톤, 케로젠 27만톤, 나프타 36만톤 등 고부가가치 석유제품들을 생산하는 대규모 석유화학플랜트 건설 프로젝트다.

현대엔지니어링에 따르면 이 사업은 한국수출입은행과 무역보험공사가 8억8000만 달러의 금융을 제공해 대한민국 ECA 자본과 플랜트 기술력 및 수행능력이 시너지를 발휘한 사례로 평가받는다. 또 국산 기자재 조달 비중이 70%에 달해 국내 중소‧중견기업의 중앙아시아 진출 및 외화가득률 향상에 기여한 것으로 평가된다.

GTL공정을 통해 만들어진 연료는 일반 원유정제제품과 달리 황, 방향족(BTX), 중금속과 같은 대기오염 유발물질 함량이 낮은 클린연료로 재탄생한다. 이산화탄소 배출량도 석탄과 비교하면 절반, 석유와 비교하면 70% 수준이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이번에 준공한 우즈베키스탄 GTL 플랜트는 향후 카쉬카다르야주 가스전의 천연가스를 이용해 디젤, 나프타, 케로젠 등 고부가가치 석유제품을 생산해 우즈베키스탄의 만성적인 석유제품 공급 부족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설명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