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그룹, 금융권 최초 ‘인프라 뉴딜펀드’ 설정
우리금융그룹, 금융권 최초 ‘인프라 뉴딜펀드’ 설정
  • 박지훈 기자
  • 승인 2020.11.25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금융지주 서울 중구 본사 (박지훈 기자)
우리금융지주 서울 중구 본사 (박지훈 기자)

[인사이트코리아=박지훈 기자] 우리금융그룹은 금융권 최초로 사회기반시설과 인프라 사업에 투자하는 뉴딜펀드인 ‘우리글로벌 인프라 뉴딜펀드 1호’의 투자약정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우리금융은 계열사간 협업으로 2000억원 규모로 설정했으며 우리은행과 우리종합금융이 투자자로 참여하고 펀드운용은 우리글로벌자산운용, 일반사무관리는 우리펀드서비스가 맡는다.

우리금융 관계자는 “신재생에너지, 주식, 인덱스에 투자하는 기존 뉴딜펀드와 달리 이번 펀드의 투자대상은 국내 스마트 물류시설, 친환경 인프라시설, 스마트 교통시설 등으로 엄격한 투자 가이드라인 준수를 통해 펀드 운용의 안정성을 최우선적으로 확보했다”며 “앞으로도 정부의 한국판 뉴딜정책에 적극 참여하고 관련사업에 선제적인 금융지원을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뉴딜펀드 1호는 지난 18일 펀드 설정이 완료됐으며 24일 첫 투자대상으로 경기도 화성시 스마트물류센터를 선정했다. 이를 시작으로 우리은행이 맡고 있는 주선사업을 포함한 우량한 인프라 자산에 지속적으로 투자할 예정이며, 1호 펀드의 설정액 조기 소진시 뉴딜정책 방향에 부응하는 인프라 뉴딜펀드 시리즈를 지속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